현재 위치

  1. Home
  2. 간호사 단행본
New

슬기로운 호주 간호사 생활

[해외배송 가능상품]
스토어 정보 공급사 바로가기
기본 정보
상품명 슬기로운 호주 간호사 생활
판매가 15,000원
출판년도 2020.08.05
저자 손정화
ISBN 979-11-5746-651-1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수량
증가 감소
옵션 선택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사이즈 가이드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슬기로운 호주 간호사 생활 수량증가 수량감소 15000  
TOTAL : 0 (0개)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 책 소개


<슬기로운 호주 간호사 생활>은 용기가 돋보이는 책이다. 작가는 호주 간호사 인턴십 합격으로 낯선 나라에 덜컥 입성하게 된다. 그리고 그렇게 시작된 작가의 타지 생활은 결코 만만치 않았다.


인턴십 주최 기관이 처음 했던 말과는 전혀 다른 행동을 보여줌으로써 제대로된 지원과 취업 연계를 받지 못하게 되고, 이로 인해 작가는 방황과 고민의 굴레 속에 빠지게 된다. 그럼에도 '가만히 있으면 안되겠다'라는 생각에 자신의 이력서와 호주 지도를 들고 다니며 총 50개 병원에 자신을 직접 알리러다닌다. 언어, 환경, 사람 모든 게 낯선 상황이었음에도 불구하고 당당하게 자신을 누군가에게 알리러 다니는 일, 얼마나 대단한 일인가!


이 모든 장벽을 극복해내는 과정이 바로 이 책에 담겨 있다. 또한, 호주 간호사 면허 취득을 위한 끊임없는 도전과 어딜가나 현장에서 억울한 상황이 생기기 마련이라는 것을 뼈저리게 느끼게 해주는 스토리.


한국과는 사뭇 다른 호주 병원의 분위기와 가치관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는 책이 바로 이 <슬기로운 호주 간호사 생활>이라고 생각된다. 




* 저자 소개


저자 손정화

 
1980년 12월 30 일 부산 출생

“내도 하는데, 당연히 너거도 할수있다!”


2002년 월드컵이 한창일때 , 모두들 한마음이 되어서 한국을 응원하고 즐기고있을때 지난날들을 후회하면서 월드컵을 즐기지못한 이가 있었다. 남들이 다들 공부할때 본인은 놀고, 남들이 마음편하게 놀때 본인은 본인의 학점으로는 취업도 힘들고 눈앞에 놓인 국가고시 합격여부도 불투명하다는것을 알게되었다. 지난날들을 후회하고 있어도 되돌이킬수가 없다는것을 알지만 포기할수는 없었다. 그렇게 구멍난 빵구들을 하나하나 메꾸듯이 하루하루를 열심히 살았고 그러다 보니 어느덧 영어를 못하던 영알못 저자는 호주에서 폐암연구간호사로 일을 하고있다. 늦었다고 포기하지말고 주어진상황에서 최선을 다하다보면 언젠가 길은 열릴것이라 믿어의심치 않는다.


책을 여러번교정을 하고 교정을 할때마다 저자는 눈물을 감출수가 없었습니다. 그래서 교정을 하면서도 엄마가 이책을 보면 많이 우시겠다는 생각을 합니다. 신규때 태움을 당해서 힘들었던 시절, 호주에서 돈이 없어서 김빠진 레모네이드를 사먹고 호주할머니에게 틀니를 맞은것들을 단한번도 얘기 한적이 없기 때문입니다. 얘기하면 걱정하실께 뻔하기에 잘지낸다 항상 숨겼습니다. 이세상에 저랑 비슷한 상황 아니면 더한 상황의 간호사들이 있을꺼라 생각합니다. 그들도 아마 저처럼 가까운 가족 그리고 지인들에게 말을 못할것을 알기에 나의 경험으로 만들어진 이책이 그들에게 마음의 소리로 그리고 이책을 읽는동안 마음의 위로가 되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힘들어하고 있는 졸업생들, 신규들 그리고 호주에서 새롭게 적응을 하는이에게 조그만 위로가 되길 바랍니다. 더 나아가서 호주에서 취업을 준비하고 그리고 진급을 준비하는이에게 내가 가진 정보와 경험등의 모든것을 다쏟아 부은 나의책이 도움이 되고 길라잡이가 되길 바랍니다.




* 목차 소개


Chapter 1 청개구리 간호사 길들여지기
평범하지 않았던 나의 대학 생활 9
2.84 학점으로 병원 취업하기 14
잊을 수 없는 첫 근무 17
겁 없는 돈키호테 신규 25
거꾸로 강을 거슬러 오르고 싶었던 연어 간호사 31
의리녀, 병원을 퇴사하다 35



Chapter 2 좌충우돌 호주 적응기
30만 원 호주행 41
망한 인턴십 47
50번의 노크 50
눈치로 살아남은 첫 근무 55
하루살이 호주 생활 60
영어벙어리 호주 간호사 67
영구직 취업 준비하기 72
나도 호주 간호 대학생 76
신규간호사 면접 88
영어 점수 = 천만 원 93
잊지 못할 남사친(남자사람동생(친구)) 101
RN, 다시 처음으로 109



Chapter 3 로열 간호사
병원에 나타난 Ninja 119
내 이름은 쯍!화! 122
Ninja의 설움 126
영어스트레스는 그만! 132
On Call(온콜)과 매니저 136
진급? 내가 원하면! 141



Chapter 4 업그레이드: 연구간호사로 일하기
연구간호사의 조건 153
연구간호사의 일상 163
검은머리라서?? 177
순행하는 RN vs. 높은 문턱의 CN 182
CN을 위한 이력서 191
Clinical Nurse 인터뷰 준비 207



번외편: 해외 노동자 엄마의 고군분투 호주살이 이야기
흙수저조차 없는 호주 고아들의 만남 227
호주에서의 출산 이야기 231
그렇게 듣고 싶던 아기 심장소리 242
호주 어린이집 246
호주의 초등학생 252
그런데도 불구하고, 비싼 명문학교에 보내려 하는 이유 259
아이들의 방학 = 어른들의 방학 263
머리 검은 짐승 거두어들이기 266
호주 부동산 이야기 272





배송안내+ 배송조회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2,000원
  • 배송 기간 : 3일 ~ 7일
  • - 산간벽지나 도서지방은 별도의 추가금액을 지불하셔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교환 및 반품안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가전제품의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예 : 가전제품, 식품, 음반 등, 단 액정화면이 부착된 노트북, LCD모니터, 디지털 카메라 등의 불량화소에
  따른 반품/교환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단, 화장품등의 경우 시용제품을
  제공한 경우에 한 합니다.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색상 교환, 사이즈 교환 등 포함)

기타 안내

REVIEW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글읽기 권한이 없습니다.

 "19세 미만의 미성년자"는 출입을 금합니다!

성인인증 하기

상품사용후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평점
1 저자의 용기에 박수를! 이**** 2020-08-08 6 5점

상품후기작성 모두보기

first

prev

  1. 1

next

last

Q&A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보기